에 위치한 ()은 그 크기만으로도 입이 떡 벌어질 정도이다.

처음 에 도착했을때는 여느 공원과 다를바가 없다고 생각했으나,
을 보는 순간 입이 떡 벌어질 정도였다.


개구리 왕눈이가 울고 간 곳 - 함양 상림공원

우선 에 들어서면 많은 나무들을 볼수 있다.
이곳에서 만끽하는 은 기타 여느 산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 이다.

또한 에는 다양한 물꽃들이 피어있고
다양한 체험공간이 준비되어져 있어 아이들 교육용으로도 괜찮을 듯 싶다.

특히 아름다운 사진을 연출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강력 추천하고 싶다.

필자는 8월 중순에 을 찾았으며,
이때는 강력한 태양열 때문인지 연꽃이 절정에 달할 때였다.

개구리 왕눈이가 울고 간 곳 - 함양 상림공원


역사적 지리적 위치에서 본

은 지리산 아래에 있는 고장으로 예전에는 오지 중의 오지로 꼽혔다. 경상 우도의 유학을 대표하는데다가 산 좋고 물 좋은 땅이라서 에는 양반 사대부와 관련된 문화재가 많다.

을 고향으로 가진 사람들은 옛친구보다도 더 그리운 것이 하나있다고 한다. 최치원이 이곳 천령군의 태수로 와서 조성했다는 상림이 그것이다. 이곳에서 살았고 살고있는 사람들 그리고 이 곳을 들러본 사람들의 추억과 낭만이 서려있는 곳, 이름 높은 한 지방관의 애민정신이 서려있는 곳. 그곳이 상림이다.

개구리 왕눈이가 울고 간 곳 - 함양 상림공원

상림에는 최치원과 관련된 많은 전설을 간직하고 있다. 그 중에서 가장 흥미로운 것이 상림에는 뱀, 개미, 지네 등의 미물이 살지 않는다는 것이다. 효성이 지극했던 최치원은 어느 날 저녁 어머니로부터 상림에서 뱀을 만나 매우 놀랐다는 얘기를 듣는다. 상림으로 달려가 이후 모든 미물은 상림에 들지마라 하고 외치니 그 후 상림에는 뱀, 개미 등의 미물이 없어졌다는 것이다. 지극히 주술적인 이야기지만 에 살고있는 사람들은 지금도 상림에는 뱀과 개미 등이 없다고 주장한다. 상림에서 뱀과 개미 등이 정말 없는지를 확인해 봄직하다.

개구리 왕눈이가 울고 간 곳 - 함양 상림공원

상림의 아름다움은 봄의 신록, 여름의 녹음, 가을의 단풍, 겨울의 설경 등 사철을 통하여 그 절경을 맛볼 수 있다.  특히 여름철 상림은 숲속 나무 그늘에 돗자리 펴고 누우면, 도심 속의 신선의 정취를 느낄 것이다.  또한 상림의 숲 속에 조성되어 있는 오솔길은 연인 들과 가족들의 대화와 사랑의 장소로 이용되고 있는 것을 쉽게 접할 수 있다.

상림에는 함화루, 사운정, 초선정, 화수정 등 정자와 최치원 신도비, 만세기념비, 척화비, 역대군수, 현감선정비군 등의 비석, 이은리 석불, 다볕당 등 볼거리도 다양하다.

또한, 상림에는 120여종의 낙엽활엽수가 1.6Km의 둑을 따라 80~20m 폭으로 조성되어 있어 어린이들의 자연학습원으로도 좋은 곳이다.

개구리 왕눈이가 울고 간 곳 - 함양 상림공원

통일신라 말에 조성된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림이며  여름철 무더위를 식히기 위한 피서지 로서의 가치뿐만 아니라 역사와 자연을 배우는 학습의 장으로 그 가치를 더한다.

개구리 왕눈이가 울고 간 곳 - 함양 상림공원


주차시설
승용차 130대

            
편의시설
숲 속에 3,000여평의 잔디밭이 조성되어 있고, 야외공연장이 있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별미
염소구이(돌담식당), 도토리묵, 송이 등 버섯류, 산채나물 등 산골음식(상림 주변식당)  


현지교통
읍내에서 상림까지 도보로 10분 소요
시외버스 공용정류장 (055-963-3281)


도로안내
1) 대전~통영 간 고속도로 분기점 -> 88올림픽 고속도로 나들목 -> 읍내 -> 상림
2) 대구 -> 88올림픽고속도로 나들목 -> 읍내 -> 상림




숙박시설
산해장여관(055-963-1500),  별궁장여관(963-7980~1), 상림장여관(963-1170)


주변관광지
농월정, 용추계곡, 한신계곡, 칠선계곡, 벽송사, 용추사, 용추자연휴양림, 지리산자연휴양림, 용유담, 거연정


facebook posting twit

  • 도심속의 휴식공간 – 일산 호수공원
  • 산골짜기에 만든 7만8천여평의 인공호수 – 포천 ‘산정호수’
  • 경기도의 금강산 – 용문산
  • 홍길동이 실존인물? – 전라남도 장성
  • 아름다운 풍경과 어우러진 현수교 – 순천 강천산
  • 삼림욕의 천국 – 방태산 휴양림
  • 담양 ‘대나무골’ 테마공원, 그리고 ‘메타 세콰이어’ 가로수길
  • 포천 ‘허브 아일랜드’
  • 모세의 기적 – 신비의 섬 진도
  • 전세계 25개국 해외여행을 한큐에 ~ 부천 아인스월드
    Tagged on: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  • Leave a Reply